> 미디어센터 > 언론보도

210.204.226.18
박병석 의원 “LNG발전소 유치, 나와는 무관” 2019.04.23 12:04  Hit:56
관리자


박병석 의원 “LNG발전소 유치, 나와는 무관”
“대전 평촌산단에 국내 굴지 대기업 유치 추진” 설명도
[충남일보 김일환 기자] 박병석 국회의원(대전 서갑, 민주)이 23일 ‘LNG발전소 유치 논란’에 대해 자신이 발전소 유치에 관여한 적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후 대전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어떤 바보같은 국회의원이 자기 지역구에 논란이 되는 것을 유치하겠느냐”면서 “이를 교묘하게 불순한 의도로 조장하는 것에 대해선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번 일에 대해서는 (대전시가)통보를 했지 상의하지 않았다. 아직도 (대전시) 실무자 누구로부터 보고받은 적이 없다”며 “대전시 회의에 왔을 때, 시장이 구두로 이야기해 준 것이 전부”라고 설명했다.

또 “발전연수원 기공식 때 서부발전 사장을 만나 주민과 대전시민의 동의 없이 사업을 추진하지 못한다는 점을 분명하게 전달했다”고도 밝혔다.

@media all and (min-width: 1px) and (max-width: 450px) { .dable_placeholder{ width: 100% !important; padding: 10px 0 !important; }}
LNG발전소와 무관한 국내 대기업 유치를 위해 협의하고 있다고 밝힌 박 의원은 “대전의 가장 큰 문제는 고용을 뒷받침하는 제조업이 없다는 점”이라며 “국내 10대 그룹 1곳, 20대 그룹 1곳 등과 평촌산단 입주를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내년 총선과 관련해선 “아직은 (이야기가 나올)시기가 아니다”라며 “총선에 대해 원칙 말고 이야기하는 것은 현실적이지 않다”고 말을 아꼈다.

출처 : 충남일보(http://www.chungnamilbo.com)



[출처]  http://www.chungnamilbo.com/news/articleView.html?idxno=4939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