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디어센터 > 언론보도

210.204.226.18
박병석, 김현미 장관에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필요” 2019.02.12 12:02  Hit:134
관리자


박병석, 김현미 장관에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필요”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국회의원(대전 서구갑)이 대전 지역 청년일자리 확대와 구도심 도시재생 사업 추진에 발 벗고 나섰다.

12일 박 의원에 따르면 지역 최대 현안인 청년일자리 확대 문제와 도시재생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난 8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해당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했다.

박 의원은 김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혁신도시법 제정 전 이전한 공공기관에도 지역인재 채용을 의무화해야 한다”며 “대전‧충청권을 하나의 권역으로 묶어 우수한 지역인재들이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박 의원은 총리실 국무조정실장(장관급)과도 혁신도시법 개정안에 긴밀하게 협의해왔다.var from=document.referrer; document.write("");

박 의원은 또 “상대적으로 낙후된 서구 구도심 지역 주민들의 생활공간을 쾌적하게 단장하는 것은 주민편의 증진이라는 측면과 구도심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회복이라는 측면에서 그 필요성이 크다”며 김 장관에 사업 필요성을 역설했다.

박 의원은 오는 1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토교통부, 강훈식 의원(충남 아산을)과 공동으로 ‘지역인재 채용범위 광역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지역인재 의무채용 대상기관에 대전 이전 공공기관을 소급적용하는 박 의원안과 전국 6개 권역을 광역단위로 묶어 지역인재를 채용하도록 하는 강 의원안을 두고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회=류재민 기자


출처 : 디트news24(http://www.dtnews24.com)



[출처]  http://www.dtnews24.com/news/articleView.html?idxno=538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