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디어센터 > 언론보도

210.204.226.18
박병석, 청년일자리 확충 도시재생 사업 추가선정 '두팔' 2019.02.12 12:02  Hit:146
관리자


박병석, 청년일자리 확충 도시재생 사업 추가선정 '두팔'
 

박병석, 청년일자리 확충 도시재생 사업 추가선정 '두팔'

김현미 국토부장관, 총리실 국무조정실장 잇따라 면담 혁신도시법 개정안과 도시재생 사업 당위성 촉구
14일 국토부-강훈식 의원 공동 대전.충청권 지역인재 채용 확대 방안 토론회 개최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대전서갑)이 지역 청년일자리 확대와 구도심의 도시재생 사업 추진을 위해 두 팔을 걷고 나섰다.

박 의원에 따르면 대전지역 최대 현안인 청년일자리 확대 문제와 도시재생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지난 8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직접 만나 해당 사업의 당위성을 협의했다.

박 의원은 김현미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혁신도시법 제정 전 이전한 공공기관에 대해서도 지역인재 채용을 의무화해야 한다"며 "대전·충청권을 하나의 권역으로 묶어 우수한 지역인재들이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상대적으로 낙후된 대전 서구 구도심 지역 주민들의 생활공간을 쾌적하게 단장하는 것은 주민편의 증진이라는 측면과 구도심의 활성화를 통한 지역경제 회복이라는 측면에서 그 필요성이 크다"며 김현미 장관에게 사업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 의원은 이와 함께 얼마전 장관급인 총리실 국무조정실장을 만나 대전을 혁신도시로 추가지정을 가능토록 하는 이른바 혁신도시법 개정안에 대해서도 정부에 당위성을 강력하게 촉구하기도 했다.

14일에는 국토교통부, 같은당 강훈식 의원(아산을)과 공동으로 국회의원회관에서 '지역인재 채용범위 광역화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지역인재 의무채용 대상기관에 대전으로 이미 이전한 공공기관을 소급적용하는 박병석 의원안과 전국 6개 권역을 광역단위로 묶어 지역인재를 채용하도록 하는 강훈식 의원안에 대한 토론이 이어질 예정이다.

인기 콘텐츠
  • 제천시, 영원한 쉼터 화장시설 사용료 인하추진
  • [어서와! 대덕특구는 처음이지] 지구 충돌위험 소행...
  • [동정] 조길형 충주시장
  • [동정]김기두 태안군의장
아직도 문송합니까? 국어 전문가 구인구직 전문사이트...
종합 대행전문업체, 곤란한 상황처리, 역활 및 상황...
실시간 채용정보, 채용 1위, 자소서, 면접을 한번...
독창성, 진실성, 성실성 점검을 위한 인공지능 표절...
  • 대전시, 2019년 지방공무원 441명 뽑는다
  • 논산 화지산신협, 46차 정기총회 개최
  • 논산시족구협회, 2019년도 정기 대의원 총회 개최
  • [특구] 노벨상 수상자와 대화하고픈 과학도 신청하세...
구직자와 중소기업의 만남의 장을 마련하여 윈윈하는 ...
초밥롤 전문 프랜차이즈! 업계최초, 인테리어비용, ...
부모, 아내, 남편, 신랑, 친구 역할대행, 서류발...
아직도 문송합니까? 국어 전문가 구인구직 전문사이트...
  • 제천시, 영원한 쉼터 화장시설 사용료 인하추진
  • [어서와! 대덕특구는 처음이지] 지구 충돌위험 소행...
  • [동정] 조길형 충주시장
  • [동정]김기두 태안군의장
아직도 문송합니까? 국어 전문가 구인구직 전문사이트...
종합 대행전문업체, 곤란한 상황처리, 역활 및 상황...
실시간 채용정보, 채용 1위, 자소서, 면접을 한번...
독창성, 진실성, 성실성 점검을 위한 인공지능 표절...
 


대전 최다선인 박 의원은 그동안 지역 현안해결 해결사로서의 면모를 과시해 왔다. 2017년에는 대전지역의 10년 숙원사업인 충남도청 부지 매입비와 호남선 고속철 직선화 사업을 해결했고 2018년에는 효뿌리 마을, 대덕특구 리노베이션, 융합의학 인프라 사업 등 대전시 3대 숙원사업의 예산을 확보한 바 있다. 한편, 박 의원은15일까지 대전 서갑 선거구 별로 의정보고회를 개최해 주민들과 소통에 나선다.
서울=황명수 기자